'저널리즘의 미래'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8.05 "모바일 사이트, 신문 구독자수 증대에 기여" (9)
풀브라우징 핸드폰이 등장하면서 한국의 신문들도 모바일 에디션에 유난히 많은 관심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포털 사이트들도 너도나도 모바일 버전을 준비하며 본격적인 모바일 대전에 나설 채비를 갖추고 있는 상황입니다.

미 국은 한 발 더 빠르게 움직이고 있죠. 이미 유력 신문사들과 소셜 미디어들은 앞다투어 아이폰 버전을 출시하며 모바일 독자 잡기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가운데 언론사의 모바일 웹사이트가 신문의 구독자수를 증대시키고 있다는 조사가 소개돼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지난 28일자 NYTIMES 보도에 따르면, 미국의 현재 모바일 인터넷 구독자수는 9500만명이며, 이는 지난 2006년 4000만명에 비해 거의 두 배 가량 늘어난 수치라고 합니다.

이와 관련해 Opus Research의 Greg Sterling은 신문사를 향해 다음과 같이 조언하고 있습니다.

“일단 신문이 모바일 현상 앞으로 모습을 드러내는 것이 중요하고 현명한 선택이다. 인터넷을 끌어안는데 너무 많은 시간을 보내는 실수를 범하지 않는 것도 중요하다.”

AP와 맥클래치 컴퍼니의 모바일 에디션을 공급하고 있는 Verve Wireless의 Art Howe는 “로컬 신문의 콘텐트는 오프라인 신문이 아님에도 항상 사람들에게 호소력 있게 다가가고 있으며 더 기능적이다”라고 거들었습니다. 참고로 Verve Wireless는 타깃된 수용자에 맞춤형 광고를 제공하고 있지만, 아직 많은 광고주들이 모바일 광고에 지출을 하고 있지는 않는 상태라고 합니다.

이 신문에 따르면, 모바일 버전에서 가장 인기 있는 사이트를 내림차순에 따라 정리하면 포털 사이트와 이메일 서비스 사이트, 그리고 날씨나 뉴스, 엔터테인먼트와 같은 신문 콘텐트라고 합니다.

이 러한 경향이 한국에도 유사한 패턴으로 나타날 가능성이 높다고 저는 보는데요. 언론사들이 좀더 분주하게 대비를 해야 할 타이밍이 아닌가 싶습니다. 오프라인 신문에 대한 과도한 집착을 버리고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해 떠나간 독자와 수익을 되찾을 기회로 삼아야 하지 않을까요?

특히 모바일 기기에서 뉴스의 가독성을 높이기 위한 모바일 에디션 디자인에 아낌없는 관심이 필요한 때라고 봅니다. 풀브라우징에 내맡기는 방식으로는 새로운 형태의 광고도 가독성도 잡을 수 없기 때문입니다.

미 국에서와 같이 한국에서도 ‘모바일 붐‘이 구독자를 모으는 계기로 이어지길 기대해봅니다. 그런데 모바일 디바이스 제작 업체가 SDK를 공개하겠다는 소식은 왜 이렇게 듣기 힘들죠? LG가 이 같은 입장을 표명했다는 얘기를 언뜻 들었던 것 같은데, 생각보다 빠르게 확산되지는 않는 것 같습니다.





Posted by 몽양부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oramirang.tistory.com BlogIcon Boramirang 2008.08.05 16: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제게도 너무 낮선...ㅜ ^^
    무더운 날 늘 건강에 유의 하시길 바랍니다.

  2. peter153 2008.08.05 16: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거와 Daum의 소통 부재 심각합니다.

  3. Favicon of http://basilica.co.kr BlogIcon 바실리카 2008.08.07 16: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가 오마이뉴스와 이 곳 두 곳 이군요..
    삼복더위 건강조심하시고
    다음블로거뉴스를 마음으로 부터 응원합니다.

  4. 2008.08.14 19: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5. Favicon of https://dory.kr BlogIcon 머쉬룸M 2008.08.18 0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머쉬룸입니다
    오늘부터 새로운 블로거뉴스가 편성 됐네요.
    그래서 좀 불편한 점을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새로 바뀐채널은 참 좋은 것 같습니다.
    근데 좀 불편한게 있습니다.
    채널코너는 예전에는 보고 싶은 채널로 가서 보는데 이번 바뀐채널은
    예를들어 사는이야기채널을 가면 너무 많은 코너별 뉴스를 같이 봐야해서 좀 불편합니다
    나눠서 해당코너를 가는 방법은 없을까요?
    채널로 가면 너무 많은 코너별 기사가 함께있어 보는 사람이 불편합니다.
    좋은 방법 없을까요?


    기분좋은 한주 되세요^^

  6. Favicon of https://dory.kr BlogIcon 머쉬룸M 2008.08.22 15: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은 좀 일찍 퇴근했어요.
    집에 와서 티스토리 블로그를 봤는데....
    어제 올린 기사에 추천박스가 지금도 없습니다
    무슨 문제가 있는 걸까요?,,,,,,,

  7. 2008.09.13 00: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